검색

IBK기업은행, 설날 특별자금 8조 원 지원

김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21-01-15

본문듣기

가 -가 +

원자재 결제, 직원 급여 등 운전자금 용도…기업당 최대 3억 원 한도

 

▲ IBK기업은행 본사 전경.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오는 2월26일까지 신규대출 3조 원, 만기연장 5조 원 등 총 8조 원 규모의 ‘설날 특별지원자금’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설 명절을 앞두고 일시적인 자금 부족을 겪는 중소기업에 원자재 결제, 임직원 급여‧상여금 등 운전자금 용도로 기업당 최대 3억 원까지 지원한다.

 

할인어음, 기업구매자금 등 결제성 대출의 경우에는 금리를 최대 0.3%포인트(p) 범위 내에서 추가 감면한다.

 

또 특별자금과 별도로 중소기업의 사업장 운영, 시설 투자 등에 필요한 자금을 약 9조 원 규모로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설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에 따른 경기침체, 소비위축으로 유동성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보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