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IBK기업은행, 중소기업 근로자 자녀에게 장학금 7억 원 전달

김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20-09-11

본문듣기

가 -가 +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중소기업 근로자 자녀 300명에게 수여

 

▲ 기업은행은 지난 8일 중소기업 근로자 자녀 300명에게 장학금 7억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8일 중소기업 근로자 자녀 300명에게 장학금 7억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장학금 지원 대상은 어려운 형편에도 학업성적이 우수한 중소기업 근로자 자녀들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과 계속되는 호우 등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자영업자와 중소기업 근로자 자녀를 우선 선발했다”며, “특히 장학금 후원에는 장학생의 가족이 근무하는 중소기업 중 많은 기업이 함께 참여해 그 의미를 더했다”고 밝혔다.


한편 장학생으로 선발된 대학생들은 학습지도를 비롯한 재능기부로 소외계층 아동들을 돕는 ‘IBK멘토링’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기업은행의 중기 근로자 자녀 대상 장학금 지원은 지난 2006년부터 매년 이뤄졌다. 어려운 형편 속에서도 우수한 학업성적을 거두거나 모범이 되는 중소기업 근로자의 자녀를 선발해 지금까지 8800여 명에게 총 151억 원의 장학금을 후원했다.


또 기업은행은 IBK행복나눔재단을 통해 희귀·난치성 질환자 2600여 명에게 117억 원의 치료비를 후원하는 등 중소기업 근로자 복지향상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도 펼치고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경제적 여건은 물론 학습 환경도 열악한 상황에서 장학생들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작은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보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