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NH농협은행, 「NH디지털Challenge+ 3기 스타트업 데이」개최

김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20-05-22

본문듣기

가 -가 +

▲ 농협은행 손병환 은행장(사진 첫줄 가운데)이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NH디지털Challenge+」 3기 스타트업 데이 행사를 마치고 스타트업 대표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H농협은행(은행장 손병환)은 지난 20일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농협은행 스타트업 육성프로그램 「NH디지털Challenge+」 3기 선발을 축하하는 「스타트업 데이」행사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NH디지털Challenge+」 3기에는 AI, 블록체인,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디지털 신기술을 기반으로 혁신적인 서비스를 갖춘 35개 스타트업이 선발되었으며, 5월부터 10월까지 6개월간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농협은행은 선발 기업에게 △입주공간 지원 △스타트업 경영진단 △산업분야 및 기술관련 전문 교육 △법률, 특허, 인사노무, 세무, 투자 컨설팅 등 전문가 상담기회 제공 △범농협 사업연계 △투자유치 참여기회(데모데이, 인베스터데이)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이날 행사에는 농협은행과 함께 「NH디지털Challenge+」 3기 육성프로그램을 진행할 국내 최대 규모의 글로벌 엑셀러레이터인 ‘스파크랩(대표파트너 김호민)’과 공유오피스 운영 전문 스타트업인‘스파크플러스(대표이사 목진건)’과의 업무협약식도 함께 진행되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농협은행은 선발 스타트업에 금융권 최고 수준의 육성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한편, 행사에 참여한 손병환 은행장은 선발기업의 현판을 직접 전달하고 토크콘서트를 진행하는 등 3기 스타트업에 대한 관심과 격려를 아끼지 않았고, 입주기업 대표 35명은 범농협 계열사와의 사업 연계 기회 및 육성프로그램 관련 건의사항 등을 공유하며 스타트업의 지속 가능한 성장방안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손병환 은행장은 “스타트업이 혁신적인 상품과 서비스 개발에 집중할 수 있도록 금융권 최고 수준의 육성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며, “농협은행은 스타트업들과 소통, 협력으로 디지털 시대를 주도하는 지속 성장 가능한 상생 모델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보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