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하나은행, '서울특별시 청년 임차보증금 대출' 단독 출시

김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20-02-28

본문듣기

가 -가 +

최대 연 2.0% 이자지원 혜택으로 최저 연 1.0% 대출금리 적용

‘하나원큐’ 모바일 앱으로 보증한도 조회 및 대출신청 가능

 

 

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서울특별시, 한국주택금융공사와 함께 청년 주거안정 금융지원을 위한 '서울특별시 청년 임차보증금 대출'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서울특별시 청년 임차보증금 대출의 지원대상은 서울특별시에서 융자추천을 받은 만 39세 이하의 무주택 청년이며, 대상주택은 임차보증금 3억 원(월세 70만 원) 이하의 서울시 소재 주택 및 주거용 오피스텔이다.

 

대출한도는 임차보증금의 90% 범위 내 최대 7천만 원까지며, 대출기간은 임대차계약 기간 내 6개월 이상 2년 이내로 만기일시상환 방식으로 이용가능하고, 임대차 연장 시 최장 8년까지 대출연장이 가능하다.

 

하나은행이 단독 취급하는 이번 상품은 서울특별시에서 이자를 최대 연 2.0% 지원해 최저 연 1.0%(출시일 기준) 금리로 대출 사용이 가능하고 이를 통해 대출한도 7천만 원 가정 시 연간 최대 140만 원의 이자가 절감된다.

 

특히 영업점 방문 없이 ‘하나원큐’ 모바일앱을 통해 보증한도 조회 및 대출신청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며, 대출신청 전 금리지원을 위해 서울특별시 ‘서울주거포탈’에서 융자추천 신청을 하고 서울시 융자추천서 발급승인 확인 후에 ‘하나원큐’ 앱이나 영업점에서 대출신청을 하면 된다.

 

하나은행 미래금융사업부 관계자는 “서울특별시 청년 임차보증금 대출은 이자지원이라는 실질적 혜택은 물론 하나원큐 앱을 통한 신청으로 편리성도 겸비했다”며, “하나은행은 앞으로도 금융지원이 보다 절실한 청년, 신혼부부에게 좀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포용적 금융 지원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은행에서 지난 1월 출시한 '서울특별시 신혼부부 임차보증금 대출'도 ‘하나원큐 모바일 앱’으로 신청 가능하며, 서울시의 청년 및 신혼부부 금리지원에 대한 자세한 안내는 ‘서울주거포탈(http://housing.seoul.go.kr)’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보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