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KEB하나은행 청년직장인 최대금리 4.1% 적금상품 판매

사회에 첫발 내딛는 직장인 겨냥 '급여하나 월복리적금' 첫선...분기당 150만원 자유 저축

김수정 기자 l 기사입력 2020-01-21

본문듣기

가 -가 +

▲ KEB하나은행이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청년직장인을 응원하기 위해 최대 연 4.1%의 금리가 적용되는 새로운 상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급여하나 월복리적금' 상품 PR 장면.


KEB하나은행이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청년직장인을 응원하기 위해 최대 연 4.1%의 금리가 적용되는 새로운 상품을 선보였다.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급여하나 월복리적금' 상품을 판매한다고 1월21일 밝혔다.

 

이 상품은 실명의 개인 대상으로 분기당 150만원 한도 내에서 자유롭게 저축이 가능하며, 가입기간은 1년, 2년, 3년 중에서 선택 가능하다

 

금리는 1년제 기준으로 1월21일 현재 기본금리 연 1.5%에 우대금리 연 1.3%, 청년직장인 특별금리 연 1.3%가 더해져 최대 연 4.1%까지 적용 가능하다.

 

우대금리는 ▲급여이체 우대 연 1.2% ▲온라인·재예치 우대 연 0.1%로 구성되며 ▲청년직장인 특별금리 연 1.3%는 올해 입사한 만 35세 이하 청년직장인인 경우 1년제 적금에 한해 제공되며 6개월 이상의 급여이체와 하나카드 월 30만원 이상 결제 실적을 충족해야 한다.

 

아울러 본인 퇴직, 창업, 결혼, 주택구입 등의 사유로 특별중도 해지할 경우에 가입일의 계약기간별 기본금리 혜택을 제공한다. 

 

KEB하나은행 리테일사업지원부 관계자는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청년직장인을 응원하고 실질적인 혜택을 드리기 위해 이 상품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김수정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