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문 대통령 "권력기관 개혁에 헌법적 권한 다하겠다!"

'신년 합동 인사회' 모두 발언에서 "새해에는 더욱 확실한 변화 만들어 내겠다"

김혜연 기자 l 기사입력 2020-01-02

본문듣기

가 -가 +

▲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월2일 오전 서울시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2020 경자년 신년회에 참석하여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 뉴시스


"권력기관 개혁에 헌법적 권한 다하겠다!"

 

권력기관 개혁에 관한 문재인 대통령의 '워딩'이 갈수록 강해지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1월2일 오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신년 합동 인사회' 모두 발언을 통해 "국정 기조의 큰 틀을 바꾸는 일은 매우 힘든 일이지만 반드시 가야 할 길"이라며 "새해에는 더욱 '확실한 변화'를 만들어 내겠다. 권력기관 개혁과 공정사회 개혁이 그 시작"이라고 힘 주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어떠한 권력기관도 국민 위에 존재할 수 없다"며 "법 앞에서 모두가 실제로 평등하고 공정할 때 사회적 신뢰가 형성되고, 그 신뢰가 상생과 국민통합의 기반이 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또한 "권력기관이 국민의 신뢰를 받을 수 있을 때까지 법적·제도적 개혁을 멈추지 않겠다"며 "권력기관 스스로 개혁에 앞장서 주길 기대한다. 저 또한 국민이 선출한 대통령으로서 헌법에 따라 권한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혜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