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화건설, 새 아파트 브랜드 론칭

‘꿈에그린’ 떼어낸 자리에 ‘포레나’ 단다!

송경 기자 l 기사입력 2019-08-16

본문듣기

가 -가 +

‘사람과 공간 연결’ 강조하며 공동주택 브랜드 ‘포레나’ 첫선
프리미엄 브랜드 차별성 강조…천안 두정 등 하반기부터 적용

 

▲ 한화건설의 새로운 주거 브랜드 포레나 조감도.   

 

한화건설이 프리미엄 주거 브랜드를 새롭게 선보였다. 2001년부터 선보였던 아파트 브랜드 ‘꿈에그린’과 2000년 생긴 주상복합·오피스텔 브랜드 ‘오벨리스크’를 떼어내고 그 자리에 ‘포레나’를 달기로 한 것. 


한화건설(대표이사 최광호)은 새로운 주거 브랜드, 포레나(FORENA)의 개발을 완료하고, 8월1일부터 전면적으로 적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 한화건설의 새로운 주거 브랜드 포레나 BI.    


스웨덴어로 ‘연결’을 의미하는 포레나는 ‘사람과 공간의 연결’을 통해 새로운 주거문화를 만들겠다는 한화건설의 의지를 담고 있다. 브랜드 슬로건은 ‘특별한 일상의 시작’으로 포레나를 통해 경험하는 새로운 생활에 대한 기대를 담았다.


이번 브랜드 개발로 한화건설은 ‘하이엔드-갤러리아’, ‘프리미엄-포레나’의 브랜드 체계를 갖추게 됐다. 포레나는 아파트, 주상복합, 오피스텔 등 공동주택 통합 브랜드로서, 기존 꿈에그린과 오벨리스크 브랜드를 대체하게 되며, 서울 거점지역 분양 및 노출빈도 확대를 통해 브랜드 위상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포레나는 별도의 로고가 없는 워드마크(Wordmark) 형태로, 향후 활용에 따라 그래픽 모티프, 패턴, 캐릭터 등을 결합해 새로운 브랜드로서 다양한 이미지를 만들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브랜드(BI) 컬러는 ‘포레나 블루’로 신뢰와 믿음을 상징하는 블루와, 권위와 카리스마를 상징하는 블랙의 조합을 통해 차분하면서도 세련된 아름다움을 전달하게 된다. 또한 브랜드를 상징하는 '포레나 패턴'을 통해 아파트 외벽과 커뮤니티 시설은 물론, 제작물과 홍보물 등에 활용해 프리미엄 이미지를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포레나는 상품과 디자인 콘셉트 등 주거상품 전반에 새로운 변화를 담고 있다. 또한 커뮤니티, 인테리어, 조경 등 최근 라이프스타일 변화를 고려한 상품 개발로 프리미엄 브랜드로서 차별성을 강조했다.


단지 내 입주민들과 함께 이용하는 공유형 주방 ‘포레나 키친’, 대형 세탁기와 건조기를 갖춘 ‘포레나 런더리(Laundry) 카페’, 미세먼지 걱정 없이 언제든 이용 가능한 ‘포레나 키즈짐(Gym)’, 반려동물 산책이 가능한 ‘포레나 펫 플레이존’ 등을 통해 주거 생활에 새로운 변화를 제공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포레나 전용 어플리케이션은 IoT를 활용한 가전, 조명, 온도 제어는 물론 커뮤니티 시설 예약과 포레나 전자도서관 이용이 가능한 통합 플랫폼으로서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하게 된다.


최광호 한화건설 대표이사는 “고객의 다양한 삶의 가치가 실현되는 공간이 바로 포레나가 추구하는 주거철학”이라며, “사람과 공간, 새로움과의 연결을 통해 새로운 주거문화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화건설의 신규 브랜드는 포레나 천안 두정(1067세대)을 시작으로, 포레나 전주 에코시티(817세대), 포레나 인천 루원시티(1128세대), 포레나 대전 도마(1881세대) 등 하반기 분양예정 단지에 적용 예정이며, 올해 4분기 새로운 광고를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송경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