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신한은행, ‘바로이체’ 서비스 출시

김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19-05-10

본문듣기

가 -가 +

로그인 없이 이체 가능한 ‘바로이체’ 서비스로 고객 편의성 극대화

 

▲ 신한은행은 신한 쏠(SOL)에서 별도의 로그인 없이 간편한 터치만으로 계좌이체를 할 수 있는 '바로이체' 서비스를 9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신한 쏠(SOL)에서 별도의 로그인 없이 간편한 터치만으로 계좌이체를 할 수 있는 ‘바로이체’ 서비스를 9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바로이체’ 서비스는 신한 쏠(SOL)의 로그인 과정 없이 앱 터치만으로 바로 이체할 수 있는 서비스로, 스마트폰에서 앱을 1~2초간 터치하면 각 앱마다 설정해놓은 기능을 보여주는 프로세스를 활용했다. ‘바로이체’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패턴, 지문을 등록 하거나 간편이체 가입이 필요하다.

 

신한 쏠(SOL) 이용 고객은 스마트폰 바탕화면의 신한 쏠(SOL) 아이콘을 1~2초간 누르면 나오는 ‘바로이체’를 선택 후 계좌 비밀번호 입력만으로 1일 100만 원 이내 바로 이체 가능하며 이체완료 후 앱은 자동 종료된다. ‘바로이체’ 서비스 시행으로 이체업무 소요시간을 단축해 고객 만족도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은 ‘바로이체’ 서비스 시행으로 로그인 과정 없이 이체가 가능해 고객의 이체 업무시간을 단축했다”며 “신한은행은 고객의 편의성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 개발로 디지털금융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보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