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은행연합회, 은행권 해외진출 지원 위해 우즈베키스탄과 교류·협력 추진

김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19-04-19

본문듣기

가 -가 +

한·우즈베키스탄 은행협회 상호 금융 연수 프로그램 운영협약 체결

 

▲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왼쪽)과 하미도프 바흐찌야르 쑬따노비치 우즈베키스탄 은행협회 회장(오른쪽)이 지난 18일 우즈베키스탄 은행협회에서 ‘한-우즈베키스탄 은행협회 연수 프로그램 운영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은행연합회 김태영 회장은 국내 은행의 중앙아시아 진출을 지원하기 위하여 ‘문재인 대통령 중앙아시아 국빈방문’에 경제사절단으로 동행하여 우즈베키스탄을 방문하였다.

 

김 회장은 우즈베키스탄 은행협회(회장 하미도프 바흐찌야르 쑬따노비치)와 4월18일 한·우즈베키스탄 은행산업 간 교류·협력 확대와 상호 이해를 증진하기 위한 ‘한-우즈베키스탄 은행협회 연수 프로그램 운영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연수 프로그램은 양 협회가 지난 2010년 5월 체결한 업무 협약(MOU)의 구체적인 협력방안 중 하나로, 올해부터 2년 동안 우즈베키스탄 은행 및 은행협회 직원들을 한국으로 초청하여 IT, 핀테크 등 디지털 금융 관련 연수를 제공하고, 우즈베키스탄 은행협회는 연합회 및 국내은행 직원들의 우즈베키스탄 연수 시 현지에서 필요한 네트워크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하미도프 바흐찌야르 쑬따노비치 우즈베키스탄 은행협회 회장(오른쪽에서 네 번째) 등 협회 관계자들이 지난 18일 우즈베키스탄 은행협회에서 ‘한-우즈베키스탄 은행협회 연수 프로그램 운영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특히, 연수 프로그램 첫해인 올해에는 한국에서 처음 열리는 글로벌 핀테크 박람회인 'Korea Fintech Week 2019'(5.23~25,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 초청하여 혁신적인 디지털 금융의 현장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국내 핀테크 기업의 해외 진출도 지원할 계획이다.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은 “금융협력 네트워크 확대 및 민간 차원의 다양한 교류·협력, 사회공헌사업 등을 지속 추진하여 국내 은행권의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보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