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NH농협은행 '2018 여신 연도대상' 시상식 개최

김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19-04-12

본문듣기

가 -가 +

연도대상의 주인공은 제주영업본부 이윤창 계장

강원도 산불 피해 복구에 종합적인 금융 지원

 

▲ 이대훈 은행장(왼쪽)이 대상 수상자인 이윤창 계장(오른쪽)에게 수상하고 있다.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지난 11일 강릉 소재 스카이베이호텔에서 임직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NH농협은행 여신 연도대상' 우수직원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농협은행은 여신사업 추진에 이바지한 직원들의 공로를 인정하기 위해 2014년부터 매년 여신 연도대상을 개최하고 있으며, 2018 여신 연도대상의 영광은 제주영업본부 이윤창 계장에게 돌아갔고, 그 외에도 총 43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상 수상자인 이윤창 계장은 법인과 개인고객 모두의 입장에서 자금수요 니즈를 파악한 후 긍정적인 자세로 고객별 상황에 맞는 상품과 솔루션을 제공한 것이 대상의 비결이라고 밝혔다.

 

▲ 이대훈 은행장을 비롯한 시상식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시상식에 참여한 이대훈 은행장은 “고객의 자금수요에 적기 지원해준 여신 연도대상 수상자들에게 감사함을 전한다”며, “시상식을 연기하는 것보다 산불피해지역을 찾아 지역주민을 위로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판단해 시상식을 진행했고, 앞으로도 농협은행은 산불피해 복구에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12일 여신 연도대상 수상자들은 자발적으로 성금을 모아 강원도 산불피해 이웃돕기에 전달하였고, 농협은행은 지난 5일부터 강원도 산불피해 복구를 위해 농업인과 주민 등에 종합적인 여신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개인은 최고 1억 원, 중소기업은 최고 5억 원까지 신규대출을 지원하고, 최대 1%(농업인은 최대 1.6%) 우대금리도 제공하며, 기존 대출을 받은 피해 고객에 대해서는 특별만기연장과 이자 및 할부상환금 납입유예도 적용해 상환부담을 완화해 준다.

 

또한, NH농협카드는 대금결제유예 및 연체료 면제, 장기카드대출(카드론) 최저금리 적용 등의 금융 지원도 제공한다.

 

김보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