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중요성 커지는 연금 시장..사업 강화할 것”

강혜정 기자 l 기사입력 2019-02-15

본문듣기

가 -가 +

 

▲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하나은행 홈페이지 캡쳐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이 고령화 시대를 대비해 연금사업 부문을 강화, 선도해 가겠다는 포부를 내비쳤다.

  

15일 KEB하나은행에 따르면 하나은행 웰리빙그룹 내에 연금사업부와 은퇴설계센터로 구성된 연금사업본부를 신설하고, 연금·은퇴설계 사업 부문의 역량과 전문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기존의 연금사업부를 연금사업본부로 격상한 것은 은행권에서는 최초로 시도된 것이다.

 

하나은행은 또 조직에 신선한 분위기를 불어 넣고 보다 섬세하면서도 디테일한 영업 현장과의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연금사업부장 자리에는 최연소 여성 부장을 임명했다.

 

이에 대해 함영주 은행장은 “고령화시대에 갈수록 관심과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연금 시장에서 손님들에게 더 큰 만족과 기쁨을 드리기 위해 연금사업을 강화할 것”이라며 “손님 지향과 디지털 혁신을 중심으로 한 디지털 휴매니티(Digital Humanity)를 통해 연금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강혜정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