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최양하 한샘 회장, 부인·두 아들에 15만주 증여..총 120억원 규모

강혜정 기자 l 기사입력 2019-02-15

본문듣기

가 -가 +

 

 

 

한샘은 15일 최양하 한샘 대표이사 회장이 지난 13일 부인과 두 아들에게 한샘 보통주 15만주를 증여했다고 공시했다.

 

한샘 보통주 5만주를 시가로 따지면 약 40억원으로, 총 120억원 규모의 주식을 증여한 셈이다. 

 

이날 금융감독원 전자공시 시스템에 따르면 최 회장은 부인 원유란씨와 아들 우혁, 우준씨에게 각각 5만주씩 증여했다. 이번 증여로 이들의 지분율은 각각 0.21%가 됐다.

 

아울러 최 회장 보유 주식은 92만9730주에서 77만9730주로 줄었고, 지분율은 3.95%에서 3.31%로 감소했다.

 

 

강혜정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