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우리금융그룹, 설 앞두고 이웃사랑 성금 20억원 기탁

강혜정 기자 l 기사입력 2019-01-30

본문듣기

가 -가 +

 

▲ 우리금융그룹은 30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이웃사랑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사진 왼쪽)이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주간현대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나눔을 통한 행복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이웃돕기 성금 2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30일 밝혔다.

 

우리금융그룹은 이날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희망 2019 나눔캠페인’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

 

행사에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회장,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손 회장과 우리금융그룹 임직원들은 이웃돕기 성금 2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손 회장은 이 자리에서 “이번 나눔이 추운 겨울 소외된 이웃에게 희망의 불씨가 되길 바란다”며 “어려운 이웃에 대한 따뜻한 관심과 배려가 우리 사회에 확산되도록 지속적으로 나눔 활동에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우리금융그룹은 2009년부터 매년 ‘희망나눔캠페인’ 모금행사에 동참하고 있다. 또한 지난 18일에는 제철과일, 간편식 등 기초먹거리로 구성된‘우리희망상자’를 만들어 서울시내 독거노인과 저소득가정 등 소외계층 2,300가구에 전달했다.

 

오는 2월부터 3월말까지는 전 계열사 국내외 영업점이 참여하는 대대적인 사회공헌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우리 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을 지원하는 참신하고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다.

 

 

강혜정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