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블랙박스에 IoT GPS 추가…KT ‘딥플라이’ 선보여

KT, 블랙박스 ODM 개발사 ‘엠브레인’과 손잡고 IoT 블랙박스 ‘딥플라이’ 개발

정규민 기자 l 기사입력 2018-12-18

본문듣기

가 -가 +

▲ KT가 차량용 블랙박스 개발사 엠브레인과 협력해 NB IoT(협대역 사물인터넷) 기반 서비스인 ‘딥플라이’를 공동 개발해 선보인다. 사진은 KT 홍보모델이 ‘딥플라이’를 알리고 있는 모습.     © KT

 

KT가 신개념 블랙박스 서비스 딥플라이를 공동 개발해 선보인다.

 

18KT차량용 블랙박스 개발사 엠브레인과 협력해 NB IoT(협대역 사물인터넷) 기반 서비스인 딥플라이를 공동개발해 선보인다고 밝혔다,

 

딥플라이서비스는 기존 블랙박스에 IoT GPS 기능이 들어간 것으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과 실시간 연동 돼 주차 중 충격·사고·차량 견인 등 차량과 관련한 다양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 뿐 아니라 차량 위치, 배터리 상태 등 차량 정보도 조회할 수 있다. 과속 위반 여부 등 안전운행을 하고 있는지 실시간 모니터링도 지원한다. KT는 이용자의 급정거, 과속 등 운행 데이터를 분석해 안전운전 가이드도 정기 제공한다.

 

딥플라이는 현재 유라이브 엣지 S1’, ‘유라이브 엣지 G1’ 블랙박스에 우선 연동 돼 이용할 수 있으며, 차량 용품 샵에서 구매 가능하다. 연동 단말 모델 및 유통채널은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

 

이미향 KT Biz Incubation 센터 상무는 이번 블랙박스 출시를 통해 KTNB IoT 적용영역을 LP가스, 동산담보 등 고정체 관제에서 이동체 관제영역인 차량 내 블랙박스로 넓혔다“IoT 블랙박스는 운전자의 안전과 재산에 직결된 서비스인 만큼 운전자의 필수 서비스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영수 엠브레인 서비스사업부 상무는 딥플라이를 통해 블랙박스 이용자에게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하며 새로운 IoT 블랙박스 시장을 개척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penfree@hanmail.net

 

정규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