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남도 동물위생시험소, AI·구제역 방역망 더 촘촘히 가동한다

- 도 동물위생시험소, 13일 가축전염병 지역예찰협의회 개최 -

김정화 l 기사입력 2018-12-13

본문듣기

가 -가 +

충남도 동물위생시험소는 13일 시험소 회의실에서 시·군 축산과장과 충남수의사회장, 축종별 생산자 단체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가축전염병 지역예찰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올해 도내 및 국내·외 가축전염병 발생 동향을 살피고, 조류인플루엔자와 구제역,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재난형 가축 질병 예방을 위한 방역 대책을 집중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는 또 최근 홍성군 전 양돈농가에 대한 구제역 일제검사 추진 결과를 공유하고, 참가자 모두는 백신 접종률 제고 등 효율적인 차단 방역을 위해 힘을 모아 나아가기로 했다.

 

지역예찰협의회 위원장인 신창호 도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우리 도는 양축농가와 함께 노력한 결과, 현재까지 AI와 구제역을 성공적으로 막아내는 성과를 올리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현장의 목소리를 바탕으로 선제적이고 효과적인 AI·구제역 방역 대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 소장은 또 “최근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중국 전역에 확산되고 있는 상황으로, 국내 전파 차단을 위해서는 양축농가 등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라며 “돼지에게서 갑작스런 청색증이나 출혈, 폐사 등 이상증상이 발견되면 신속히 방역당국에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정화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