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첫 주연 도전, 댄스와 함께 신나게 연기했어요”

김범준 기자 l 기사입력 2018-12-02

본문듣기

가 -가 +

드라마 ‘땐뽀걸즈’가 청춘의 에너지를 무기로 KBS 월화극 살리기에 나선다.

 

지난 11월29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5층 아모리스홀에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땐뽀걸즈'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박현석 PD, 김갑수, 박세완, 장동윤, 이주영, 주해은, 신도현, 이유미, 김수현이 참석했다.

 

박 PD와 김갑수를 제외한 나머지 배우들은 극 중 배역인 교복을 입고 나와 상큼함을 더했다. 특히 첫 주연으로 나선 박세완은 적극적으로 포즈를 취하며 분위기를 주도했다.

 


 

각자의 삶을 위해 성장하는 아이들을 그린 ‘성장드라마’
청량하고 건강한 에너지가 드라마에 가득…겨울 춤바람?
박세완, 첫 주연 나선 각오…“춤 안 될 땐 눈물도 흘려”
하루에 8시간씩 댄스, 배운 게 아까워 대회 나가자 농담

 

▲ 배우 박세완.     © KBS

 

배우 박세완이 첫 주연작으로 나선다. 지난 11월29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땐뽀걸즈’(극본 권혜지, 연출 박현석)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penfree@hanmail.net

김범준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