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낙원악기상가 전시공간 d/p, 2019년 전시 기획 지원 받을 큐레이터 공모

전시 기획을 위한 공간과 비용을 지원합니다!

김유진 l 기사입력 2018-11-21

본문듣기

가 -가 +

 

▲ '2019 d/p 기획지원 프로그램' 공모     © 낙원악기상가



- 1214()까지 전시 기획자 발굴을 위한 ‘2019 d/p 기획지원 프로그램공모

- 재능 있는 기획자 2인 선발해 전시공간과 전시 기획 지원금 200만원 지원

- 구글폼, 이메일 통해 지원 가능

 

낙원악기상가 4층 전시공간 d/p에서 오는 1214()까지 미술계를 이끌어 나갈 새로운 전시 기획자를 발굴하기 위한 ‘2019 전시 기획지원 프로그램공모를 진행한다.

 

전시공간 d/p는 다양한 개인이 모이는 우리들의 낙원으로 거듭나기 위해 연 2회 신진 기획자와 아티스트를 발굴해 전시 기획을 위한 공간과 지원금을 제공하는 전시 기획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지난 5월엔 임나래 큐레이터가 선정돼 설치 작가 두이의 개인전 ‘Becoming a Chair’를 기획한 바 있다. 영상, 글 등을 활용한 스토리텔링 형식의 독특한 전시를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현재는 두 번째 기획자로 선정된 박수지 큐레이터가 기획한 정은영 작가의 여성국극 프로젝트 어리석다 할 것인가 사내답다 할 것인가전시가 진행 중이다.

 

‘2019 d/p 기획지원 프로그램 2명의 기획자를 선정하며, 내년 3월과 8월에 각각 전시를 기획하게 된다. 132㎡의 전시공간과 비용 2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자격은 최근 3년 간 전시기획 경험이 1회 이상이면 응모 가능하며, 구글폼(https://goo.gl/forms/9NcjoBpaxidi3BPs2)을 통해 지원하거나 전시 기획서를 작성해 이메일(dslashp@gmail.com)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정보는 d/p 공식 홈페이지(www.dslashp.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접수는 12 14()까지. 1차 서류심사 후 2차 인터뷰 심사를 진행할 예정이며 최종 선정된 기획자는 12 24()에 발표된다.

 

전시공간 d/p를 운영하는 우리들의 낙원상가 관계자는 역량 있는 기획자들이 참신한 감각으로 전시를 기획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며 "낙원악기상가는 앞으로도 악기와 음악, 전시와 나눔이 있는 따뜻한 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유진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