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주시, 가을 단풍철 산악사고 대비 유관기관 합동훈련

산악구조대, 무등산 중봉·옛길 2구간서 실제상황 가정 훈련

이남호 기자 l 기사입력 2018-10-24

본문듣기

가 -가 +

    산악사고 대비 유관기관 합동훈련
[주간현대]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는 무등산 국립공원관리사무소와 함께 24일 무등산 중봉과 옛길 2구간에서 산악사고 대비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가을 단풍철과 오는 27일 무등산 정상개방을 앞두고 탐방객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산악사고 발생에 대비, 유관기관 간 협업체계를 강화하고 신속히 현장에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산악구조대는 무리한 산행으로 호흡곤란 환자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해 응급처치를 하고, 환자를 신속히 이송하기 위해 소방헬기를 타고 내리는 등 실제 산악사고에 대비한 훈련에 중점을 뒀다.

임근술 119특수구조단장은 “단풍철은 1년 중 산악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시기다"며 "산행 전 자신의 건강상태를 점검하고, 체력에 맞는 산행코스를 선택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3년간 광주지역에서 발생한 산악사고 구조출동은 826건으로, 이 가운데 가을철인 9~11월에 250건이 발생했다.
이남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