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영주시, 하반기 세외수입 체납액 강력 징수활동 전개

연말까지, 세외수입 체납액 일제정리기간 운영

박희정 기자 l 기사입력 2018-10-24

본문듣기

가 -가 +

    영주시
[주간현대] 영주시는 오는 연말까지 ‘하반기 세외수입 체납액 일제정리기간’으로 정하고, 자동차 관련 과태료, 이행강제금, 과징금, 사용료, 대부료 등 세외수입 체납액에 대한 강력한 징수 활동에 나섰다.

24일 영주시에 따르면 자동차관련 과태료는 영주시 체납액 72억 중 74%를 차지하고 있어, ‘질서위반 행위 규제법’ 제55조 및 같은법 시행령 제14조에 따라 차량 번호판을 집중 영치할 계획이다.

이번 체납액 정리기간에는 체납액 자진납부 분위기 조성을 위해 모든 체납자에게 독촉장 발송과 체납처분 예고문을 발송하고 미납자에 대해서는 재산압류, 압류부동산 공매, 채권압류 및 추심, 관허사업제한, 신용정보등록 등 맞춤형 체납관리를 실시할 계획이다.

영주시는 3회 이상 과태료를 체납하고 체납기간이 1년 경과한 500만 원 이상인 체납자에 대해서는 관허사업제한을 제한할 예정이며, 2016년 1월부터는 세외수입 체납자에게 보조금 지급을 제한해 오고 있다.

영주시 관계자는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체납으로 인한 재산 압류나 공매 처분 등의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자발적 납부를 당부하면서, 이제 세외수입도 지방세처럼 자진 납부하는 납세풍토 조성이 조속히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세외수입은 전국은행 현금입출금기, 인터넷뱅킹, 위택스, 인터넷지로를 통해 납부할 수 있으며, ARS 간편납부시스템으로 영주시의 미납금을 확인하고, 납부 방법을 안내 받을 수 있다.
박희정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