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학교 밖 청소년에 ‘딱 맞춘’ 2019학년도 대학입시 설명회 개최

가 -가 +

이상호 기자
기사입력 2018-08-07

    2019학년도 대학입시 설명회
[주간현대]여성가족부는 학교 밖 청소년 대상 2019학년도 대학입시 설명회를 오는 14일부터 전국 4개 권역 5개 주요도시에서 개최한다.

설명회는 일선 학교에서 직접 대입지도를 담당하는 현직교사가 2019학년도 대입 전형 주요 사항 검정고시 출신자를 위한 대학별 특별전형 및 특성화 학과 소개 수시전형 지원 가능 대학 및 지원전략 등을 설명한다.

여성가족부는 학교 밖 청소년들의 수요와 상황에 맞춘 대입정보를 맞춤형으로 제공하기 위해 2016년부터 교육부와 연계해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주관으로 매년 상·하반기 2차례 ‘학교 밖 청소년 대상 대입설명회’를 마련하고 있다.

참가를 원하는 청소년이나 학부모는 전국 206개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나 꿈드림 홈페이지에서 신청하거나, 설명회 당일 현장신청하면 된다.

단, 1:1컨설팅을 희망하는 수험생은 반드시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를 통해 사전 신청해야 한다.

학령인구 기준 학교 학생과 질병이나 해외출국으로 학교를 다니지 않은 경우를 제외하고, 가사나 학교부적응 등을 사유로 학업을 중단한 ‘학교 밖 청소년’은 약 36만 명 가량으로 추산된다.

학교 밖 청소년 절반가량은 정규학교로의 복귀나 검정고시로 학업을 지속하길 희망하는 것으로 파악된다.

이에 여성가족부는 현재 전국 시·군·구 206개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에서 검정고시 대비반과 수능대비 수업 대비반 운영, 대학생 학습멘토링 연계, 의무교육단계의 학력인정 기회를 제공하는 미취학·학업중단학생 학습지원 시범사업 등을 실시해 학교 밖 청소년의 학업을 지원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