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풀무원다논, ‘제2회 서울국제음식영화제’ 공식 후원

임수진 기자 l 기사입력 2016-05-30

본문듣기

가 -가 +

[주간현대=임수진 기자] 풀무원다논이 한불 수교 130주년을 기념해 주한프랑스대사관이 후원하는 ‘제2회 서울국제음식영화제'에 공식 후원 업체로 선정돼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 풀무원다논 ‘제2회 서울국제음식영화제’ 샘플링 이벤트    

 

앞서 풀무원다논은 지난 26일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개막식에 온 가족의 입맛을 위한 새로운 그릭 요거트 ‘다논 그릭 Fusion’을 협찬 제공했다.

 

27일에는 조조영화를 관람하는 관객들에게 세계 판매 1위 요거트 ‘액티비아’를 무료로 나누어줬으며, 다른 상영 시간에는 풀무원다논의 요거트 제품을 묶어서 제공하는 행사도 진행했다.

 

샘플링 이벤트는 오는 31일까지 영화 상영 전후로 진행된다.

 

‘제2회 서울국제음식영화제’ 뤼미에르 형제, 조르주 멜리에스 등 전설적인 감독들의 무성영화와 라이브 공연이 함께하는 특별한 개막작 ‘영화가 음식을 처음 만났을 때’를 공개했다.

 

특히 한불수교 130주년을 기념하는 프랑스전으로 마련한 ‘2016: 프랑스의 맛’은 프랑스 문화에 대해 관심이 높아지는 계기를 마련해줄 것으로 보인다.

 

풀무원다논 관계자는 “전 세계의 진수성찬을 스크린으로 맛보는 서울제음식영화제에 동참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2015-2016 한불 상호 교류의 해’의 공식후원업체로서 앞으로도 다양한 관련 행사에 풀무원다논 요거트 제품을 적극 후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jjin23@hyundaenews.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주간현대>에 있습니다.>

임수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