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어반플레이, 아는동네 프로젝트 제4회 ‘연희걷다’

가 -가 +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18-10-17

▲ 제4회 ‘연희걷다’   


도시콘텐츠 전문 창작 그룹 어반플레이가 20일부터 28일까지 연희동에서 지역 페스티벌 ‘연희걷다’를 개최한다.

어반플레이의 아는동네 로컬 프로젝트 ‘연희걷다’는 2015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4년째 진행되는 골목 축제로,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의 지역 주민, 창작자, 소상공인과 함께 만들어온 지역 축제다.

아는동네 프로젝트를 통해 지역 콘텐츠의 가치를 발굴하고, 소상공인 네트워크를 구축해온 어반플레이는 몇 해 전부터 오랜 역사와 매력적인 콘텐츠를 갖고 있는 연희동에 주목했다. 연희동은 낮은 주택가 풍경과 완만한 경사로 걷기 좋은 동네인 동시에, 골목 곳곳에서 개성 있는 콘텐츠를 생산하는 창작자들과 소상공인들을 만날 수 있다. ‘연희걷다’는 이러한 연희동만의 개성을 담은 스토리와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지속가능한 마을 예술축제를 만들고자 시작되었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한 ‘연희걷다’는 한층 진일보한 콘텐츠를 통해 연희동의 참여자들이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들을 즐길 수 있도록 계획되었다. 특히 이번에는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옥션’과 소셜 액티비티 플랫폼 ‘프립’과의 협업으로 진행되는 만큼, 더욱 다양한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할 예정이다.

연희동을 대표하는 맛집들의 대표 메뉴를 할인된 가격에 즐길 수 있는 모바일 교환권과 크리에이터들과 함께하는 특별한 체험 프로그램은 물론 스탬프 투어까지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마련된다.

특히 로컬 크리에이터를 위한 공유 공간인 연남장에서는 50팀의 크리에이터가 참여하는 플리마켓과 실력파 재즈 아티스트 시나트리오와 제희트리오의 재즈 콘서트가 열린다.

또한 골목길 경제학자 모종린 교수와 도시건축전문작가 음성원, 미스터홈즈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이재우, 오티디코퍼레이션 대표 손창현 등의 도시문화 전문가들과 함께 ‘도시살롱 라이브’를 진행한다.

어반플레이는 이 행사가 지역민들과 방문객들이 자신이 살고 있는 동네에 대해 깊이 있는 소통할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축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연희걷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각 프로그램 티켓은 ‘옥션’과 ‘프립’에서 구매할 수 있다.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